화엄사 목조비로자나 삼신불좌상(국보 336호) > 국보


문화재 소개

국보

화엄사 목조비로자나 삼신불좌상(국보 336호)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가람지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07-21 12:12 조회1,589회 댓글0건

본문

화엄사 목조비로자나삼신불좌상(국보 336호) 

 

대웅전 불단 중앙에 모신 불상으로 청정법신 비로자나불이며 수인(手印)은 지권인(智拳印)으로 신라시대의 전통적인 비로자나 수인과 달리 왼손을 오른손으로 감산 모양을 짓고 있다. 오른손은 불계(佛界), 왼손은 중생계(衆生界)를 표하며 이 결인으로서 중생과 부처님이 둘이 아니며, 번뇌와 깨달음이 일체인 뜻을 나타낸다.

 

비로자나불 왼쪽에 모신 불상인 원만보신 노사나불은 두 손을 들어 설법인(說法印)을 짓고 있는데 보관(寶冠)을 머리에 쓴 보살상을 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비로자나불 오른쪽에 천백억화신 석가모니불은 오른손을 무릎위에 두고, 왼손은 엄지를 중지에 대고 왼쪽 무릎위에 올려놓고 있는 이 수인은 항마촉지인(降魔觸地印)으로서 악마를 항복시키는 인상(印相)이며 부처님깨서 성도한 모습이라고 한다.

 

인조 10(1632)에 청헌(淸憲), 인균(印均)이 조성을 했으며 비로자나불상 크기는 2.7, 노사나불상 크기는 2.5, 석가모니불상 크기는 2.4이다. 도광 스님이 197396(음력 729) 개금불사 점안식, 종열 스님이 1997년 개금불사를 했다. 2006312일 보물 1548호 지정되다.

 

2018426일 덕문 스님이 부처님 오신날을 앞두고 각황전과 대웅전 불상에 부분 개금을 시작했다. 에어건으로 먼지를 불어내는 작업을 마친후 남은 먼지를 극세사 천으로 다시 한번 제거한 후 옷칠 마치고 개금을 한다. 부분 개금을 4일간에 걸쳐 29일에 마쳤다.

 

202161일 오전 10시 보제루에서 국가무형문화재 139호 볼복장작법보존회 경암스님께서 대웅전 삼신불 복장의식을 1시까지 봉행하고 2시부터 대웅전에서 삼신불 복장을 넣은 의식도 봉행 되었다.

 

202165일 대웅전 삼신불복장불사 회향날을 낮 12시부터 대웅전에서 삼신불 재복장 점안의식을 봉행했다.

 

2021623일 문화재청은 목조비로자나삼신불좌상'을 보물에서 국보 제 336호로 승격한다고 발표했다. 최근 발견된 기록에는 16341635년에 17세기 대표 조각승으로 꼽히는 청헌(淸憲), 응원(應元), 인균(印均)이 제자들과 함께 만들었다고 적혀 있다. 임진왜란으로 피해를 본 사찰의 중창을 주도한 승려인 벽암 각성(15751660)이 불상 제작을 주관했고, 선조의 여덟째 아들인 의창군 이광(15891645) 부부와 선조 사위 신익성(15881644) 부부 등 왕실 인물과 승려를 포함해 1320명이 시주자로 참여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대한불교조계종 19교구 본사 지리산대화엄사
(우. 57616) 전라남도 구례군 마산면 화엄사로 539 지리산 화엄사종무소 : 전화 061-783-7600   팩스 061-782-7601 기도접수처 : 전화 061-782-0011   팩스 061-782-1900 원주실 : 061-782-0016템플스테이사무국 : 061-782-7600안내소 : 061-782-0019이메일 : 19hwaeomsa@daum.net
Copyright ⓒ 2024 HWAEOMSA. All Rights Reserved.
관련사이트